상단여백
HOME 사회
Razeline, 유튜브 크리에이터에 새 수익원 제공하는 솔루션 출시
뉴스와이어 | 승인 2018.06.07 08:08
(미국 미시건주 앤아버=뉴스와이어)
온라인 플랫폼 Razeline이 유튜브 크리에이터에게 추가적인 수익원을 제공할 새로운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Razeline은 사전에 검증을 거친 텍스트 메시지를 통해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팬들을 직접 연결해주는 스타트업이다.

유해 콘텐츠가 자사 광고와 연결되는 것에 대한 광고주들의 우려를 해결하기 위해 유튜브는 2017년 초부터 과금 정책을 강화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수많은 영상에서 광고를 제거함으로써 지난 18개월 동안 많은 유튜브 인플루언서들이 이른바 ‘비수익화’의 길로 접어들었다. Adpocolypse라 불리는 이 조치는 유튜브에서 가장 유명한 크리에이터 하나가 큰 판단 착오를 하면서 더욱 심해졌다.

2017년 12월 31일 유명 유튜버 로건 폴이 자살 숲 영상을 포스팅한 사례가 있었다. 이 영상은 일본의 자살 숲에서 목을 매고 죽은 고인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었고, 극도로 부정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유튜브는 이에 대응해 “부적절한 행동을 하는 사람들로 인해 독창적이고 영감을 주며 유튜브 수익으로 생계를 꾸려 나가는 전 세계 크리에이터들이 피해를 입는 일을 막는다”는 취지를 내세워 광고 규제를 더욱 강화했다.

Razeline은 많은 유튜브 크리에이터들이 충성스러운 팬층을 확보하고 있다는 점을 인지하고 메시지 응답에 요금을 부과함으로써 크리에이터들이 팬과의 관계를 통해 수익을 올릴 수 있게 한다. 크리에이터는 Razeline 플랫폼을 통해 직접 메시지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다. 그리고 크리에이터 프로필 메뉴에서 직접 대답을 받는 팬에게 부과할 요금을 설정할 수 있다. 일단 공개 프로필을 만들면 크리에이터는 트위터와 비슷한 링크로 프로필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 이 링크를 자신의 채널, 소셜 미디어 계정에 올리거나 팬들과 직접 공유하면 된다.

Razeline 창립자인 파이살 칸(Faisal Khan) CEO는 “이제 전 세계의 크리에이터들이 매일 팬이나 기업에게서 받는 모든 메시지에 실제로 응답하고 이를 통해 실제 수익을 올릴 수 있다. 이와 관련해 Razeline은 통합 구독자 수가 100만 명이 넘는 유명 유튜버 몇 명과 논의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Razeline 플랫폼을 사용하는 팬들은 공휴일을 제외하고 3일 이내에 크리에이터로부터 답변을 받을 수 있다. 또한 Razeline 유저는 왓츠앱과 비슷한 180자 메시지를 포함시키고 사진을 첨부하거나 자신에 대한 제한된 정보를 추가할 수 있다. 이 추가 정보 덕에 유튜브 인플루언서들은 나와 소통을 나누는 팬이 어떤 사람인지 어느 정도 파악할 수 있게 된다.

또한 Razeline은 기업이 같은 툴을 이용해 때때로 연락이 어려울 수 있는 인플루언서들에게 접촉할 수 있게 해준다.

자신만의 Razeline 메시지 서비스를 시작하고 싶은 인플루언서나 좋아하는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소통하고 싶은 팬들은 모두 Razeline.com에서 서로 원하는 바를 이룰 수 있다.

Raze Technologies Inc. 개요

미국 미시건주 앤아버에 본사를 둔 Raze Technologies Inc.는 Razeline을 탄생시킨 기업으로 파이살 칸이 소유하고 운영한다. 칸은 과거 포춘지 선정 500대 기업에서 금융 분석가로 활동했으며 현재 미시건주 디트로이트에 거주하고 있다.

출처:RazeLine Technologies
언론연락처: Raze Technologies Inc. Faisal Khan 734 407 962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출처 : RazeLine Technologies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

뉴스와이어  

<저작권자 © BS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와이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아산시 도고면 기곡로 62번길 6-8  |  대표전화 : 041-542-7007  |  광고문의 : 041-542-7007  |  팩스 : 041-531-6656
등록번호 : '충남, 아 00285   |  등록일 : 2015.11.18   |  발행인 : 박필선  |  편집인 : 구영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정환
Copyright © 2018 BS뉴스-비에스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