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장애에도 불구하고 나의 한국은 계속해서 미사일 능력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북한이 최근 신형 해군 미사일 시험발사에 성공했다. 시험발사는 6개월간의 한반도 평화를 끝냈습니다. 지상 기반 미사일에서 발사된 순항 미사일은 목표물을 명중하기 전에 북한 영토를 1,500km 이상 비행했습니다.

새로운 미사일은 미국의 토마호크 미사일과 유사합니다. 북한의 미사일은 다른 나라와 공동으로 개발·제조했다고 보는 것이 합리적이다. 중국 또는 파키스탄의 두 가지 가능성이 있습니다. 양국은 북한과 외교, 경제, 군사적 유대관계를 맺고 있다.

중국은 DH-10으로 알려진 지대지 미사일을 포함하여 가장 큰 미사일 무기고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공기역학적 구조는 북한의 미사일과 유사하다. 중국 미사일은 러시아 선박 KH-55를 기반으로 했다. 지상 기반 표적 공격을 위해 설계된 DH-10은 사거리가 약 1,700km이며 핵무기를 탑재할 수 있습니다. 지상 스타터에서 발사됩니다.

파키스탄에는 “바부르” 함선 미사일의 대형 작전 무기가 있습니다. 이 미사일은 파키스탄에서 추락한 미국 토마호크 미사일을 기반으로 합니다. 파키스탄은 미국의 반대를 무릅쓰고 미사일을 거꾸로 설계해 바브리를 약 900km 비행했다. 최근 몇 년 동안 파키스탄은 현재 사거리가 약 1,500km인 2세대 미사일이 있는 바부르 기지를 업그레이드했습니다.

중국인이든 파키스탄인이든 북한의 지원은 상당한 작전 능력을 제공하여 북한이 기존의 탄도 미사일을 사용하여 공격할 수 있는 능력 외에도 한국에 대해 장거리 공격을 시작할 수 있는 추가 능력을 제공했습니다.

북한 미사일은 무기에 약점이 있지만 미사일은 서로를 보완하며 고품질의 중요한 무기입니다. 한국은 미사일 방어망을 개선해야 합니다.

READ  Marvin Park : 레알 마드리드를 시작으로 나이지리아와 한국 유산의 선수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