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비드, 오미크론: WHO 사무총장이 ‘팬데믹 종식’을 위해 지금 행사를 취소해야 한다는 큰 요구

세계보건기구(WHO)의 수장은 2022년에 팬데믹을 끝낼 수 있지만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경우에만 세계에 말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월요일 세계가 함께 힘을 모아 내년 안에 코로나19 팬데믹을 종식시키는 데 필요한 어려운 선택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제네바에서 기자들에게 “2022년은 전염병을 종식시키는 해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연말 축하가 다가옴에 따라 유엔 보건 기구의 수장은 군중이 모이는 것을 허용하는 것이 오마이크론의 확산을 위한 “완벽한 플랫폼”이 될 것이기 때문에 국가들이 국경일 관련 행사를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지금 축하하고 나중에 애도하는 것보다는 지금 행사를 취소하고 나중에 축하하는 것이 낫다”고 덧붙였다.

11월 남아프리카에서 처음 보고된 이후 오미크론은 수십 개국에서 확인되었으며 최악의 대유행이 끝났다는 희망을 부추깁니다.

‘정말 빠르게’ 확산

세계보건기구(WHO)는 고도로 돌연변이된 종이 전례 없는 속도로 확산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Tedros는 “Omicron이 Delta 변종보다 더 빨리 퍼진다는 일관된 증거가 있습니다.”라고 말하면서 이 변종은 1.5~3일마다 감염을 두 배로 늘릴 수 있는 능력이 있는 것으로 경고했습니다. “정말 빠르군요.”

증가된 전염성 외에도 초기 데이터는 백신에 대한 내성의 놀라운 징후를 보여주었습니다.

그러나 이전 변종보다 덜 심각한 증상을 유발한다는 징후도 있었지만 세계보건기구(WHO)의 수석 과학자인 소마야 스와미나단(Somaya Swaminathan)은 월요일 기자회견에서 “이것이 더 가벼운 변종이라고 결론짓기 이른 시기”라고 말했다.

그녀는 남아프리카와 오미크론의 낮은 입원율을 보고한 다른 지역이 이전의 파도에서 큰 타격을 받았으므로 많은 오미크론 사례가 재감염되었을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그녀는 “이 변종은 기존에 면역이 있는 사람들에게 다르게 작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불의의 종식”

변수의 심각성과 관계없이 Tedros는 “순수한 사례 수는 … 의료 시스템을 압도할 수 있고” 더 많은 사람들이 사망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팬데믹이 시작된 이후로 53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사망했지만 실제 숫자는 몇 배 더 많을 것으로 믿어집니다.

오마이크론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초기 데이터에 따르면 세 번째 접종이 변이체에 대한 보호 수준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정부가 추가 백신을 대중에게 보급하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습니다.

READ  싱가포르, 규칙 완화 후 Covid-19 제한을 다시 적용

그러나 세계보건기구(WHO)는 이러한 강화된 프로그램이 부유한 국가와 가난한 국가 간의 백신 접근에 있어 이미 극심한 불평등을 심화시킬 수 있다는 우려를 거듭 표명했습니다.

전 세계의 많은 위험에 처한 사람들이 여전히 첫 번째 백신 접종을 기다리고 있으며 UN 보건 기구는 추가 접종을 통해 건강한 성인을 위한 전체 예방 접종을 우선적으로 처리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말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내년에 팬데믹을 끝내려면 불평등을 끝내야 한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